살아가는 이야기 | 자유앨범 | 근조 | 동기소식 | 결혼소식 | 문예광장 | 추천사이트 | 좋은글 | 보고싶다 친구야 | 유머 | 칭찬 | 토론
326명
기업은행  110-030923-01-019
예금주 : ROTC17기 총동기회

목록보기 이전글 다음글

게시물 번호    670 - 1 작 성 일    2022-03-20  10:18:50
글 쓴 이    강길훈 Homepage    
조회 : 55 좋은 이웃

중국 남북조 시대의 남사(南史)에 보면 송계아(宋季雅)라는 고위 관리가 정년퇴직을 대

비하여 자신이 노후에 살 집을 보러 다닌 이야기가 나옵니다.

 그는 천만금을 주고 여승진(呂僧珍)이란 사람의 이웃집을 사서 이사 하였죠.

 백만금 밖에 안되는 그 집값을 천백만금이나 주고 샀다는 말에 여승진이 그 이유를 물었습니다.

 송계아의 대답은 간단했습니다.

 '백만매택(百萬買宅) 이요, 천만매린(千萬買隣)' 이라.

 '백만금은 집값으로 지불하였고 천만금은 당신과 이웃되기 위한 프리미엄으로 지불한 것입니다.'

 좋은 이웃과 함께 하려고 집값의 10배를 더 지불한 송계아에게 여승진이 감동하였습니다.

 예로부터 좋은 이웃, 좋은 친구와 함께 산다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 무엇보다도 가장 행복한 일로 여겨졌습니다.

 백만금의 집값을 주고 천만금을 주고 좋은 이웃 프리미엄으로 지불하였다는 송계아의 이야기를 들으니 좋은 이웃, 좋은 친구인가 되돌아 보는 시간이 됩니다.

 화향백리(花香百里) : 꽃의 향기는 백리를 가고

 주향천리(酒香千里) : 술의 향기는 천리를 가지만

 인향만리(人香萬里) : 사람의 향기는 만리를 가고도 남습니다.

 좋은 사람들과의 인연은 가장 소중하고 또 오래 갑니다.

 


임한수 강교수님.
은 이웃이 이렇게 중요하군요.
나 자신을 뒤돌아 볼수있는 좋은 글 감사 합니다.
  (2022.03.21 08:20)
※ 로그인을 하시면 코멘트를 달 수 있습니다.

목록보기 이전글 다음글

[ 현재 페이지 전체 목록 ]
[1/48]  618 Articles
  제                  목 글 쓴 이 등 록 일 조회
672 각자무치(角者無齒) 강길훈 2022-05-12 11
671 형설지공(螢雪之功) [1] 강길훈 2022-03-30 45
670 좋은 이웃 [1] 강길훈 2022-03-20 55
669 신의 한 수 같은 인생은 없다! [1] 강길훈 2022-03-15 128
668 숫자가 알려주는 삶의 지혜 ! 강길훈 2022-03-04 126
667 돛과 삿대 의 교훈 [2] 강길훈 2022-03-02 77
666 No를 거꾸로 쓰면 강길훈 2022-03-02 82
665 아 내 [2] 강길훈 2022-02-20 71
664 고목에도 꽃은 핀다. [1] 강길훈 2022-02-20 53
663 한용운 시인 / 나의 길 [1] 강길훈 2022-02-15 77
662 1000억 짜리 강의 [1] 강길훈 2022-02-13 64
661 아 내 [1] 강길훈 2022-02-10 66
660 생떽쥐베리의 ‘미소’ [1] 강길훈 2022-02-05 193
[1][2][3][4][5][6][7][8][9][10][]..[48] 글쓰기 첫 페이지입니다. 다음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