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모임 카테고리 | 모임소식 게시판 | 전문가 칼럼 | 모임앨범 | 소모임 순위 | 꽃배달현황 | 동기회사무실소식
178명
주화응(137), 홍종인(137), 정재영(137), 윤원훈(137), 송문식(112), 이주왕(137), 최석규2(137), 김태룡(137), 서정무(137), 안병덕(137), 전한표(116)
기업은행  110-030923-01-019
예금주 : ROTC17기 총동기회

목록보기 이전글 다음글

게시물 번호    3082 - 1 작 성 일    2023-06-18  10:32:03
글 쓴 이    박용근 Homepage    
조회 : 243 부산지구 하계휴가를 마치고
날씨가 여름으로 가는 6월의 중순
1박2일의 부산지구 하계휴가를 마무리지었습니다.
동해에서 하계휴가를 보낸것은 실시후 처음입니다.
이건우동기의 슈필라움 "솔개해수욕장펜션"에서 20명의 회원들이 부담없이 평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해 준 이정웅회장님과 이건우동기의 동기애에 무한감사를
드립니다.

햇볕은 강렬했지만 산에서 불어오는 산바람이 에어컨 저리 가라네요.
뒤에서는 산바람이,펜션 바로앞은 솔개해수욕장에 위치한 천혜의 펜션이라
느껴졌습니다.동기들도 이용해 보시기를,,,







류재봉총동기회장이 일정을 같이하기 위해 방문하여 이정웅회장이
마중나가 주었습니다.
손태호 세프의 손 빠른 준비로점심을 준비하는 동안,
회원들이 속속 도착하여 차담및식사로 일정을 소화하였습니다.
구수한 추어탕과 주인장이 제공해 준돌미역을 곁들여,,,
바다내음이 가득합니다.



















점심후 저녁까지 휴식및 레저시간.
핀란드식 사우나,카약,다도,낮잠,신선놀이등 각자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사이 라이딩팀 도착




 
그냥 있을 수 없지요. 꽁초줍기 봉사



바비큐를 위한 류재승동기의 불판.긁어내고 씻어내길 6차례.
건강하게 먹을수 있겠지요.수고에 감사.
이후에도 동기회장을 비롯해 돌아가며 설거지를 맡아준 김재경,신우택,
양갑석동기등 일손을 도와준 동기들도 수고많았습니다.


 
이정웅회장과 동수님들 카약즐기기
 
 






 








신선놀이도



이제 저녁 만찬입니다.김근호동기의 자연산 회 협찬으로와인을 곁들여 숙성 잘된
도다리,
광어,우럭회로 메인 식사로 하고,
이건우동기가 솔개바다에서잡은 날치로 구이와
통삼겹삼겹,대하구이등으로즐거운 저녁을 즐겼지요.
회협찬 김근호동기에게감사드립니다.









만찬에 앞서 이정웅회장의 더욱 동기동수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활성화
구상해 보겠다는 인사말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삼겹살과 대하를 구워 만족한 입맛을 살리고







밤늦게 개인일정을 마치고 참석해준 양상용,양갑석동기의 식사.



두시간여 만찬을 마치고 뒤풀이
여흥을 즐긴 뒤 하루 잏정을 마무리합니다,







이튿날 해돋이 광경





새벽부터 아침을 위해 지리와삶은오징어로 아침준비해 준 손태호셰프덕에
우린 숟가락만 들었습니다.

식사를 마친뒤 숙소 정리후 단체 기념사진을 남기며,,,









지구행사를 위해 한걸음에 내려와 준
류재봉동기회장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일정때문에 서울로 복귀하는 류재봉회장을 환송했습니다.



이어 1박의 여행에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숙소를 아낌없이 무료로 제공해 주어 감사의 마음을 전하였고,이건우동기가 다시 협찬으로 돌려준마음을 부산지구는
감사히 받았습니다.
아낌없이 지원해 준 슈필라움의 
임자 이건우동기에게 감사드립니다.
또한 하날세 한교희회장의 협찬과 류재승,김재경동기의 협찬도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공식 행사후 여운이 아쉬워 다도교육과 점심까지 제공 받은 후 귀가하였습니다.

동기동수들의 먹거리를 요리해 준 수셰프 손태호동기에게 고마움을 전합니다.
수고 많았습니다.

당신이 있어 항상 행복합니다.

참석해준 동기동수님들께 감사드리며,8월에 있을 총동기회 하계수련회에서다시 뵙기를 기원합니다.

참여하는 동기가 더 많아졌으면하는 간절한 마음을 뒤로하고이상 일정보고를 마칩니다.

모두 건강하십시요.





 

이정웅 이글을 접하는 동기님들께 드립니다!
서해에 지는 석양이 그져 아름답게만 느껴지는 이 즈음에 내 가슴속에 느끼는 아름다운 참 모습의 석양은 무엇인지요?
하날세 처럼 두바뀌로 느낄수도 있고, 어쩌다 그져 그림이나 영상으로 바라보는 바다나 산을 보면서 생각만으로 느낄수도 있겠지만 그보다 실질적으로 직접 체험해보는 진정한 용기가 있다면 우리 자신들에게 몇배의 가치와 내면적 자신감이 생겨 나지 않을까요~~!?
동기님들!
친구들이나 동수님들과 여기 부산 인근으로 여행 하시는 길이 있다면 이건우 동기나 이정웅에게 연락 주시면 바다에서 좋은 추억담기 하시고 슈필라움으로서 최적의 조건을 갖춘 "솔개해수욕장 펜션"을 찿아 보세요~~!!
* 참고로 6월 27일(화)부터 29일(목)까지는 솔개에서  "하날세 라이딩"팀들이 또 계획이 잡혀 있습니다.
  (2023.06.18 22:38)
※ 로그인을 하시면 코멘트를 달 수 있습니다.

목록보기 이전글 다음글

[ 현재 페이지 전체 목록 ]
[1/227]  2945 Articles
    제                  목 글 쓴 이 등 록 일 조회 받음
3090   부산지구 2월 신년모임 모습 [2] 박용근 2024-02-18 54
3089   부산지구 2월 신년모임 [1] 박용근 2024-02-14 64
3088   분당17 콰이어 창단기념 연주회 소식 민낙기 2024-01-11 76
3087   2023년 분당지구 정기총회 및 송년의 밤 김창성 2024-01-02 129
3086   분당지구 혼성합창단 창단기념연주회 [2] 민낙기 2023-12-29 106
3085 파일받기:경주유적정리.docx(71K) [문화유적답사회] 경주지역 답사 [1] 홍석범 2023-09-08 251 4
3084   분당지구 하계천렵여행 2편 민낙기 2023-07-16 254
3083   분당지구 하계천렵여행 민낙기 2023-07-16 199
3082   부산지구 하계휴가를 마치고 [1] 박용근 2023-06-18 243
3081   부산지구 6월 정기모임(부산지구 휴가) 박용근 2023-06-03 209
3080 파일받기 [문화유적답사회] 충주지역 답사 안내 홍석범 2023-05-24 216 12
3079 파일받기:아버지학교_신청서.jpg(410K) ROTC 아버지 학교 개최 김동엽 2023-05-04 238 2
3078   부산지구 4월 정기모임결과 박용근 2023-04-18 211
[1][2][3][4][5][6][7][8][9][10][]..[227] 글쓰기 첫 페이지입니다. 다음목록